facebook instargram blog
H > News > 새소식

News

[한국유미술신문] 이정란 작가, ‘반복적 실행에 대한 몰입을 즐기려는 노력은 유효하다’ /[문화뉴스] 세움아트스페이스, 이정란 개인전 '깊은 심심함' 개최

이정란 작가, ‘반복적 실행에 대한 몰입을 즐기려는 노력은 유효하다’

f06f68209a1e3da75d9043c3b2d70c10_1527723823_4101.jpg


이정란 작가의 전시 '깊은 심심함:530'展이 종로구 삼청로에 위치한 세움 아트 스페이스에서 5월 30일부터 6월 5일까지 열린다.

     

이정란 작가는 목재나 지류의 결점을 보완하기 위해 압축발포 PVC의 한 종류인 포멕스를 활용해 작업했다.

     

포멕스는 내구성이 강하며 표면에 기포가 없이 매끄러운데 주로 광고물 제작이나 실내 인테리어, 가구소품등에 활용되는 재료이다.

     

“지난 2015년 전시와 마찬가지로 '사물을 재현한다'는 절대적 권위에 순종하듯, 순진하고 소심한 그리기와 하찮은 감각적 디테일에 몰두하고 덧없는 시간 낭비를 즐기는 태도는 여전하다”는 작가는 “더불어 반복적 실행에 대한 몰입을 즐기려는 노력 역시 유효하다”고 말한다.

     

이번 작업은 뾰족한 연필과 색연필, 커터칼을 주로 사용해 메인이 되는  Line A 2018, Line B 2018은 '자' 없이 색연필로 선을 긋거나, 색연필 끝을 물에 적셨다가 선을 그어 작품을 완성했다.

     

이 작가는 “빠르고 어수선한 세상을 살아가기 위해서는 관조적인 태도나 사색하는 능력을 키우는 것이 그 무엇보다 시급하다”고 느끼는 한 사람으로서 “생각하고, 그리고, 긋고, 또다시 긋는 행위를 통해 시간의 아름다운 흐름을 더욱 잘 느낄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전시 타이틀에 들어간 530을 발음할 때 오월 삼십일과 오월 삼십일(일)이 헷갈릴 수 있겠다” 싶어 정했으나, “아우라의 함량은 적은 듯하다”며 깊은 심심함을 나타냈다.

f06f68209a1e3da75d9043c3b2d70c10_1527723907_544.jpg

라인.블랙-레드18(Line-Black-Red18)/60x60cm/Color Pencil on PVC board/2018



[출처] http://kyooart.com/bbs/board.php?bo_table=news&wr_id=78



<문화뉴스>세움아트스페이스, 이정란 개인전 '깊은 심심함' 개최


[문화뉴스 MHN 권혜림 기자]


종로구에 위치한 세움아트스페이스가 5월 30일 이정란의 '깊은 심심함 530'을 개최했다.

작가는 모든 작품 재료를 압축발포 PVC의 한 종류인 포멕스를 사용한다. PVC는 목재나 지류의 결점을 보완하기 위해 개발된 포멕스는 내구성이 강하며 표면에 기포가 없이 매끈하다. 광고물 제작이나 실내 인테리어, 가구소품 등에 활용되는 재료이기도 하다.

본 작업은 뾰족한 연필과 색연필, 커터칼을 주로 사용했다. 이번 전시에서 메인이 되는 Line A 2018, Line B 2018은‘자’없이 색연필로 선을 긋거나, 색연필 끝을 물에 적셨다가 선을 그어 완성했다.

지난 2015년 전시와 마찬가지로 '사물을 재현한다'는 이정란 작가의 순진하고 소심한 그리기와 하찮은 감각적 디테일, 또반복적 실행에 대한 몰입을 즐기려는 노력을 잘 보여준다.

전시는 6월 5일까지.


[출처] http://www.munhwa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43378